컨텐츠 바로가기

0

상품분류메뉴

  • 하이파이
  • 홈시어터
  • 미니 하이파이
  • PC파이
  • 스피커
  • 케이블/액세서리

메인왼쪽-입금정보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설치기

게시판 상세
subject 하이파이 오디오 설치 이야기, 쿼드 아르테라 플레이와 CDP/DAC/프리앰프, 스테레오 파워앰프, 그리고 클립쉬 포르테3 스피커가 안착한 역삼동 음악 연습실...
writer 이형규 (ip:)
  • date 2018-09-15 14:12:22
  • recommend 추천하기
  • hit 1007
  • point 0점

안녕하세요, ACNS 남극곰입니다.


점심은 맛있게 드셨는지요?


糖을 보충했으니 후반전도 열심히 해봅시다...시간만 때우는 것은 너무 무의미하잖아요?


한 해 두 해 살아가며 참 재미있으면서도 기이하게 느껴지는 것이 사람간의 인연인데요...동성, 이성을 떠나 어떤


이와는 만나 온 시간과 빈도 수에 상관없이 좋고 예쁘기만 한데 혹자와는 백날 봐도 그 타령에 주는 것 없이


미우며 급기야는 밉다 밉다 하면 미운 짓만 골라가며 하는 경우도 있지요.


그뿐인가요...이 사람은 분명 학식과 인품이 뛰어난 좋은 사람이 분명하지만 이상하게 나와는 안 맞는 데다


그쪽도 내게는 별 관심이 없는 듯하고 또 어떤 이는 많은 사람의 평이 좋지 않지만 나와의 코드는 이상하게 잘


맞고 그쪽에서 내게 대쉬하는 듯한 적극성까지 보이는...후후  그런 경험 있지요?


다 아시겠지만 오디오에서 우리가 흔히 말하는 매칭이 좋다 아니다라는 것도 기기 간의, 혹은 기기와 스피커 간의


궁합과 상성인 것입니다.


사람의 관계에도 서로 모아주고 채워주며 시너지를 내는 좋은 예도 있지만 어떤 사람은 너무 모나고 까다로워


주변과 잘 어울리지 못하는 경우도 있죠.


본인이 너무 잘 나거나 아니면 너무 못나고 하자가 있는 원천적인 문제까지 합치면 이 복잡한 사람 간의 관계가


세상에서 제일 어려운 것 같습니다...^ ^



오늘 여러분께 소개하는 설치기의 주인공들이 어찌 보면 사람끼리의 궁합, 기기 간의 매칭, 그리고 사람과 기기


간의 상성까지 완벽하게 맞아 떨어지는 예가 아닌가 싶습니다.


얼마 전 청담동 설치기의 주인공인 고객님이 이번엔 트레이닝의 현장으로 사용하는 역삼동 건물의 한 코너에


음악 감상 부스를 마련해 또다시 저희에게 의뢰를 하시게 되었습니다.


뮤직바에서 만난 인연이, 그 노래가 뭐냐고 궁금해하며 던진 질문이 이렇게 여기까지 오게 된 것입니다.


룸튜닝을 한 업자가 같고 들어간 돈이 같으니 이번의 공간적 배경의 이미지 역시 저번과 동일합니다.


다만, 이번에는 주로 듣는 사람들의 연령대가 좀 낮아지고 디지털 입력을 많이 사용하게 될 것 같다 하시며 지난


시스템의 사운드와 대략적으로는 같으나 조금만 더 현대적인 사운드로의 변화를 원하셨습니다.


그래서 저희가 권유하고 고객님께 승낙을 받은 시스템이 바로 QUAD(쿼드) Artera(아르테라) Play(플레이)


CDP/DAC/프리앰프와 Stereo(스테레오) 스테레오 파워앰프, 그리고 Klipsch Heritage Forte III(클립쉬 헤리티지


포르테3) 스피커입니다.


이번 역시 가격을 말씀드리자마자 결제부터 하시고는 언제 설치해줄 거냐고 닦달하시는 '번갯불에 콩 구워 먹는'


초스피드 거래를 시전하셨습니다...ㅋㅋ


덩달아 조급해진 저희도 서둘러 준비를 끝내 다음 날 설치를 하게 되었습니다그려.



QUAD Artera Play & Stereo


설치 당일, 부리나케 출발을 했지만 그날도 고객님은 몇 시간 전부터 저희를 기다리고 있었다 하시더군요.


주시는 시원한 쥬스 한 잔 얻어 마시며 지난 이야기를 조금 풀어 놓다가 고객님 성격이 번뜩 떠올라 천천히 하라며


 류하시는 고객님을 못 본척, 바로 설치에 착수를 했습니다(당신 성격 뻔히 아는데 무슨~ ㅋㅎㅎ)


오늘도 역시 설치된 제품에 대한 간단한 설명을 하고 넘어 가겠습니다.



저번 설치기와 제품, 공간이 같아 동일한 사진이 조금 있습니다.


Klipsch Heritage Forte III(클립쉬 헤리티지 포르테3) 스피커는 아메리칸 사운드와 혼(Horn)스피커를 대표하는


클립쉬중에서도 핵심 시리즈인 헤리티지의 중핵 제품으로 트위터와 미드레인지는 그네들의 전매특허인 Titanium


재질의 TracTrix Horn으로 처리하고 저역은 12" 대구경 우퍼와 후면의 15" 패시브 라디에이터를 결합하여 폭발적


인 타격감과 양감, 디테일한 윤곽을 표현합니다.


티타늄 재질의 혼(Horn)으로 고역과 중역대의 사실적인 소릿결과 직진성이 뛰어나고 치고 올라가는 상황에서도


힘이 딸려 째지는 경우가 좀처럼 없는 것은 클립쉬 특유의 높은 효율 때문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클립쉬의 스피커들...허접한 중국산 엔트리 모델은 논외로 하고 미국에서 만들어지는 이 헤리티지 시리즈를


중심으로 한 제품들은 모두 강성의, 고가의 고출력 앰프보다는 소릿결이 곱고 예쁜 소출력 진공관 인티앰프나


A-Class 증폭 TR 앰프...그렇습니다, 바로 쿼드 같은 성향의 앰프와 정말 좋은 궁합을 보여 줍니다.



후면의 15인치 패시브 라디에이터...수동적이지만 전방의 우퍼와 함께 작동하여 저역대를 풍성하고 강력하게


해주는 필살기...


이 고객님을 사로잡은 클립쉬 특유의 시원시원하고 호방한 사운드에 깊이감과 중후함을 주는 단짝 앰프가 바로


QUAD(쿼드)이며 오늘은 바로 Artera(아르테라) Play(플레이) CDP/DAC/프리앰프와 Stereo(스테레오) 스테레오


파워앰프가 그 임무를 맡게 되었습니다.




QUAD(쿼드) Artera(아르테라) Play(플레이)는 CD플레이어와 DAC, 그리고 프리앰프가 결합된 제품으로 뛰어난


사용 확장성에 매우 높은 스펙을 지니고 있습니다.


독립된 DAC로 USB B 타입을 사용할 때 PCM 32/384, DSD256(11.2MHz)를 소화하며 디지털 입력으로 USB외에도


2개씩의 Coaxial(동축), Optical(光)이 있고 역시 하나씩의 디지털 출력단도 마련이 되어 있습니다.


처음으로 ESS사의 Sabre ES9018 칩을 사용하여 高스펙과 高음질을 추구했고 아날로그 출력단(프리부)은 A-Class


증폭 방식이며 Balanced(XLR) 단은 이번에 새로 개발된 것으로 매우 높은 수준을 자랑합니다.


그래서 약간의 따스한 발열이 있고 그렇기 때문에 측면에 히트싱크-방열판이 있는 것입니다.


전면의 알루미늄 패널, 상부의 강화 유리, 측면의 CNC 가공으로 이루어진 Heat Sink는 비주얼과 효용성(진동 흡수,


방열)이 결합된 요소들입니다.




디지털 기술  분야의 성능과 스펙이 높은 녀석이지만 사운드는 親아날로그적인 풍성하고 윤기가 흐르는, 아주


듣기 좋은 편안하고 농염한 소릿결입니다.


요즘의 그 높은 스펙을 마케팅 포인트로 활용하며 해상도와 질감에만 초점이 맞춰진 허접한 제품들에 비교하면


그 차이는 하늘과 땅 수준이지요.


네트워크 플레이어를 제외하고 200만원대의 소스기기중에서 단연 돋보일 수밖에 없는 제품입니다.




쿼드는 이 아르테라를 비롯해 재도약의 방법론으로 과거 80~90년대의 전성기를 구가했던 시절의 명기들을


디자인했던 Rodney Mead를 재영입하여 이들의 컨셉과 스타일을 다시 맡겼습니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사운드의 튜닝 역시 쿼드의 철학인 '편안하고 기품이 있는 소릿결'을 최우선시했지요.


그래서 이 아르테라의 사운드는 동급의 경쟁 기종들에 비해 '고급스러움'이라는 차별성이 있는 것이죠.


그것의 배경이 되기도 함과 동시에 대단히 우수한 스피커 구동 능력의 베이스가 되는 것이 쿼드의 창립자인 Peter


Walker가 고안한 Current Dumping 방식으로 순수한 저전류 A-Class와 B-Class 두 가지 방식으로 이중 증폭을 하여


서로의 장점을 취하는 특유의 매커니즘을 배경으로 하고 있습니다.



Current Dumping 회로도


그래서 힘과 세기(細技), 풍성한 양감과 빠른 스피드, 해상도와 깊은 울림 등에서 거의 모든 사람들이 수긍하고


만족할만한 저역대를 바탕으로 한 따스하고 품격 있는 사운드를 표현하죠.


8,90년대를 넘어 2000년대 초반까지 업계를 석권했던 쿼드의 사운드가 바로 이것이었으며 그것은 현재 출시되고


있는 수재들 - Vena, Va-One, Artera, II Classic Integrated 등에 의해 재림하고 있습니다.


이 녀석은 채널 당 140W(8Ω)라는 넉넉한 출력을 보여 주지만 더 큰 장점은 웬만큼 울리기 어려운 고가의 대형


스피커도 쉽게 드라이빙해 버리는 막강한 구동력을 지녔다는 점이죠.


다시 한 번 강조합니다...쿼드 앰프가 표현하는 저역대는 요즘의 시스템에서는 듣기 어려운 경지와 아우라가


있습니다!




간단한 구성이었고 저희도 서두른(?) 탓에 설치는 더욱 빨리 마감되었습니다.


사실은 마음이 급해 저희를 도와주신 고객님때문이기도 했지요...ㅎㅎ


설치보다 함께 음악을 들으며 이런저런 이야기를 한 시간이 더 길었습니다그려~


이번에도 고객님은 시스템의 사운드를 높게 평가하시고 저희에게 만족을 표하셨습니다.


그래서 그날 저녁, 밤드리 노닐며 달리게 되었습니다.


몸때문에 술을 못 마시는 저를 타박하고 놀리며...크아~


연거푸 짧은 시간 동안 저희를 믿고 맡겨주신 고객님께 이 설치기를 빌어 다시 한 번 깊은 감사드리며 장만하신


제품들로 즐거운 음악 감상과 Audio Life, 영위하시기 기원합니다.


*요즘 같이 어려운 시기에 정말 큰 도움이 됐습니다!


그럼 바빠서 이만...



file
password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companyagreementprivacyguide